2월의 기다림

목차


2월의 기다림
내 당신 기다림에 얼음이 되었어도
내 가슴 벌써 분홍꽃이 피었어요.
아침 햇살에 작은 가슴 열었더니
소복이 꽃망울이 맺혔는데
당신을 기다리는 내 뜰은
벌써부터 향기로운 봄꽃이에요.

봄보다 마음 먼저 실려 오는
2월의 기다림
눈꽃이 흩날리던 긴 겨울도
내 창을 햇살에게 내어주고
하얀 손을 흔들고 떠나가요.
잘 가요. 하얀 아가씨

지난밤 아무도 없는 그 뜰에도
여전히 달빛 고운 그리움 내리고
하얗게 쏟아지는 별들의 미소에
간절한 마음 작은 소망 실었더니
이제 정말 봄이 오려나봐요.
어서와요. 예쁜 아가씨

    - 이채



2월의 기다림

오늘 주제는 마음에 드셨나요?

당신을 위해 오늘도 정성껏 써보았습니다


2월의 기다림

네이버 블로그


2월의 기다림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