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월의 끝자락에 서서

목차


1월의 끝자락에 서서
아~! 1월이여 그대가 처음
내곁에 다가 왔을때는
희망과 꿈으로 가득찬
마음으로 기대를 가지고
1년의 목표를 세우고
시작했는데~

신년 인사와 축전으로
하얀 꽃송이로 나에게
안겨줘 용기와 힘을
주더니 벌써~! 가는
시간속에 묻혀 여기
1월 끝자락에 와있네요

시간을 따라 순리대로
흘러가는 것이
인생이 라지만 너무나
빠르게 가버린
이 한달은 나의 인생의
허무를 새삼 느끼게 하네요

그래도 신께서 건강 주시고
일 할수있는
힘과 일터를 주심에 감사하고
일속에 묻혀
시간 가는 줄도 모르고 벌써~!

1월 마지막 끝자락에 서서
다시 한번 새로운
각오와 결단으로
새 날 새 아침을 꿈꾸며
희망에 부풀어 보네요

1월이여
그대가 다시 올때까지
그리움으로 보고파 짐에
기대와 환희로 다시 만날
그때까지 안녕~!

  • 나형식



1월의 끝자락에 서서

오늘 주제는 마음에 드셨나요?

당신을 위해 오늘도 정성껏 써보았습니다


1월의 끝자락에 서서

네이버 블로그


1월의 끝자락에 서서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