행복을 여는 커피

목차


행복을 여는 커피
마음 따라서 잡고 보니
당신 손이었습니다

커피 향기처럼 부드럽고
언덕처럼 편안하고

당신 손을 잡고
콧노래를 흥얼대며
꽃이 핀 정원을 걷고 있습니다

나비가 되었다가
따뜻한 햇볕이 되기도 하고
풀벌레 소리가 되었다가
꽃잎을 흔드는 바람도 되고

짧은 순간이었지만
참 행복 했답니다

이제 습관처럼
당신손을 잡는데
익숙해 졌으면 좋겠습니다

보듬어 잡고 있는 커피잔이
참 따뜻 합니다~!!

—-윤보영—-



행복을 여는 커피

오늘 주제는 마음에 드셨나요?

당신을 위해 오늘도 정성껏 써보았습니다


행복을 여는 커피

네이버 블로그


행복을 여는 커피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